거꾸로 걷는 서울둘레길, 오늘은 양재천에서 시작해 구룡산을 걷습니다. 숲 속에서 생소한 표지판을 만났어요. 강남 둘레길? 강남에도 둘레길이 생겼나봐요. 

새로운 걷기 코스가 생겼다니 반갑네요. 이래서 자꾸 다녀야 해요. 세상은 좋아지고, 새로운 길은 자꾸 늘어나니까요.

구름다리를 건너 계속 걸으면 매봉역이 나온답니다. 새로운 길을 보면, 들머리 근처 전철역부터 확인해둡니다. 언젠가는 강남둘레길도 완주하고 싶어요. 새로운 길을 보면 늘 호기심이 동합니다.

'저 길의 끝에는 무엇이 있을까?'

걸어보기 전에는 알 수 없어요. 항상 새로운 길은 나를 설레게 합니다. 낯선 길을 걸으며 헤매기도 하지만, 의외의 장소에서 내가 원하던 목적지를 찾을 수도 있어요.

50분 정도 걸으면, 산 속 정자나 나무 의자에 앉아 잠시 숨을 돌립니다. 휴대폰에 저장해둔 <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 강연을 찾아봐요. 이날 들은 강연은 김경일 교수님의 <칭찬의 기술>. 재미난 길동무를 만나 이야기를 들으며 가는 덕에 산행이 더 즐거워요.

 

대모산 유아숲 체험장입니다.

예전에 이곳을 지나던 기억이 나네요. 산길은 어디나 거기가 거기 같아 비슷비슷해서 좀 지루한데요. 가끔 낯익은 풍광을 만나면 반가워요. 


대모산 불국사를 지키는 개입니다. "우리 구면이네?" 몇년전에도 만났거든요. 오래오래 사세요, 우리 견공님.

대모산 돌탑전망대입니다. 대모산의 명소지요.

일단 이곳에서 보이는 서울의 전망이 좋구요. 


표지판에 설명이 있어요.

돌탑전망대

'고 임형모(任亨模)씨는 대모산에서 1995년 ~ 2014년까지 20년간 돌탑을 쌓아 올렸다.
살아생전 "아름다운 자연과 더불어 건강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염원하는 마음을 담아"라며 돌아가시기 전까지 탑을 쌓는 데 열정을 쏟았다.
대모산을 찾는 이들이 돌탑을 바라보며, 작은 행복을 느낄 수 있기를 바라며 산을 사랑하는 이들을 위한 나눔을 몸소 실천하셨던 고인의 마음에 진정어린 박수를 보낸다.'


제가 한 자 한 자 받아 쓴 게 아니고요. 휴대폰 자동인식으로 완성한 글입니다. 제가 책에서 글귀를 필사하는 걸 보고 어떤 분이 페이스북에서 'vFlat'이라는 앱을 알려주셨어요. 앱을 깔고 표지판이나 책장에 카메라를 들이대고 사진을 찍으면 화면 속 글자를 문자 데이터로 변환해줍니다. 정말 세상 편해졌어요. 여행지에서 만난 설명을 메모에 저장할 때 참 편한 앱이더군요. 

대모산 초입에 도착해서 2번째 스탬프를 찍습니다. 오늘도 참 잘했어요~ 수서역 근처라 전철을 타고 집으로 가도 되는데요. 저는 평소 애용하는 따릉이 앱을 켜고 근처 자전거 대여소를 찾아봅니다.


수서역 5번출구 대여소가 있네요. 이제 자전거를 빌려 타고 수서역 옆 탄천으로 가고, 양재천을 따라 집으로 갑니다. 집에서 올 때 따릉이를 타고 양재 시민의 숲까지 갔거든요. 


물통에 보리차를 채워 출발했고, 1년 정기권을 끊은 따릉이를 빌려서 이동을 했으니, 오늘 저는 돈 한 푼 안쓰고 4시간 동안 걷기 여행을 즐겼어요. 돈을 쓰지 않은 하루, 왠지 돈을 엄청 번 것 같은 기분입니다. 짠돌이 여행자는 오늘도 즐겁습니다.

제게는 이곳 블로그가 대모산 돌탑이에요.

하루에 돌 하나 올리는 마음으로 정성껏 글을 올립니다.

바쁜 출근길에 이곳을 찾는 분들에게 작은 위로가 되길...

주말에는 비가 그치길 소망합니다. 그래야 또 서울둘레길을 걸을 수 있을테니까요.

오늘 하루도 즐거운 하루가 되시길!

'짠돌이 여행예찬 > 짠돌이 국내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수서역에서 고덕역까지  (16) 2020.07.09
경기 그랜드 투어 - 여주  (16) 2020.07.02
양재천에서 탄천 가는 길  (21) 2020.06.25
여수 가족 여행  (17) 2020.06.16
제주 에코랜드 여행기  (18) 2020.06.11
제주 카멜리아힐 여행  (25) 2020.02.25
Posted by 김민식p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보리랑 2020.06.25 06: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침마다 충분히 위로가 되요~~

    20년이 더 지났어도 지리산 중산리에서 천왕봉 가는 길이 늘 마음 속에 슬라이드쇼 하고 있네요. 밤하늘에 쏟아지던 별까지요. 사춘기 소녀를 달래주던 넓디넓은 하늘바다였네요.

  2. 갈마 2020.06.25 07: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아요

  3. lovetax 2020.06.25 07: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피디님 ! 아침 출근길 언제나 매일 들러 피디님이 들려주시는 이야기에 귀를 기울입니다^^
    언제나 감사드립니다~~*

  4. 인대문의 2020.06.25 08: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I think the mind is very good.
    I saved and earnd money, so I can use it when I really need it.

    I sometimes relieve stress by consuming.
    I think I need to find a habit to alternate it.

    Seeing your travel pictures, I feel relaxed.

    Thank, thank thank, thank you.
    A good friend when we meet.
    MBC best PD.

    have a fabulous day~*

  5. 오달자 2020.06.25 08: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루 하루 돌 하나 올리는 마음으로 글을 쓰시니....둘레길 여행기 또한 감동입니다.
    돈 한푼 쓰지 않는 하루 여행~
    멋지십니다!

  6. 귀차니st 2020.06.25 09: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피디님 좋은 하루 보내세요^^

  7. 바람향기 2020.06.25 09: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늘 위안을 주셔서 감사하는 아침입니다.
    피디님은 주위의 환경을 참 조화롭게 활용하시는 멋집 분입니다.
    보통 그냥 지나치거든요~~
    그리고 무엇보다 시간을 너무 잘 활용하십니다.
    여행자의 마음을 가지면 한결 하루를 멋지게 엮어갈 수가 있더라구요~
    덕분에 오늘도 많이 배웁니다.
    감사해요~^^

  8. 섭섭이짱 2020.06.25 09: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2번째 코스 다녀오셨군요.
    지난번 둘레길 다녀오신 글 읽고
    전 OOO 길 따라 걷고 있네요.
    그러고보니 이 시가 떠오르네요..

    둘레길 따라 걷다걸어
    내배둘레도 따라 줄어줄어
    돌탑쌓은 기쁨으로
    댓글쓰니 기쁨두배
    -작자 미섭-

    주말에는 토요일에 비가 안온다고 하네요.
    즐거운 둘레길 걷고 오셔요.
    저도 같이 고고고 가겠습니다.

    오늘은 이 노래 놓고 갈께요..

    ------------------------------------

    🎶🎵둘레길 따라 🎵🎶🎵

    둘레길 따라 숲길 거닐어
    따릉이 타고 집에 오는데
    둘레길 따라 숲길 거닐어
    즐겁게 걷고 집에 오는데

    스타달라 스타달라 스타달라 붐바
    스타달라 붐바 스타달라 붐바
    스타달라 스타달라 스타달라 붐바
    스타달라 붐바 품. 품. 품.

    2.
    숲 근처 올 때 두견새 울어
    둘레길 걷기 좋았네
    숲 근처 올 때 두견새 울어
    팟캐스트 듣기 좋았네

    스타달라 스타달라 스타달라 붐바
    스타달라 붐바 스타달라 붐바
    스타달라 스타달라 스타달라 붐바
    스타달라 붐바 품. 품. 품.

    3.
    무수한 숲길 초록초록하니
    내 걷기 사랑 더욱 더 빛나
    무수한 숲길 초록초록하니
    내 여행 사랑 더욱 더 빛나

    스타달라 스타달라 스타달라 붐바
    스타달라 붐바 스타달라 붐바
    스타달라 스타달라 스타달라 붐바
    스타달라 붐바 품. 품. 품.

  9. 꿈트리숲 2020.06.25 09: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초록하늘과 황토흙 그리고 파란 하늘이
    보는 눈을 편안하게 해주네요.
    자연 속에서 내려다보는 도시 모습도 참
    좋아요.
    걷기 운동, 자전거타기, 음료수 대신
    보리차마시기, 걸으며 강의 듣기...
    좋은 습관을 모아모아 하루에 다 투입하신 듯
    하루가 알차게 느껴져요.

    대모산 돌탑 랜선 관람객, 잘 둘러보고 갑니다.

    사진 찍으면 문자로 인식해주는 앱,
    페이스북 아니어도 가능한가요?
    지금 당장 찾아보러 고고씽~~

    • 멋쟁이쟁이새참떼기 2020.06.25 10:09  댓글주소  수정/삭제

      페이스북에서 누군가 댓글로 알려주셨다는 얘기신거 같아요. 페이스북하고는 관련없고 구글플레이에서 검색해서 설치 하시면 될거에요.

      단, 아이폰 사용자라면 좀 기다리셔야해요. 아직은 안드로이드폰만 지원하거든요

    • 꿈트리숲 2020.06.25 10: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감사합니다.ㅎㅎ
      제가 문자 해독에 버퍼링이 좀 있었나봐요.
      다행히 제가 안드로이드폰이라 지금
      바로 해볼 수 있겠어요.
      고맙습니다. 비는 오지만 마음은 상큼한
      하루 보내세요~~

    • 아리아리짱 2020.06.25 10: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우~!
      저도 앱 활용 해봐야겠어요! ^^

  10. 아리아리짱 2020.06.25 10: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민식 PD님 아리아리!

    피디님의 대모산 돌탑 쌓기의 블로그글
    아침마다 볼수 있어 감사합니다.

    10년이면 하늘도 감복할 정성어린 시간입니다.
    덕분에 오늘도 좋은 에너지 받아 보람찬 하루 되겠습니다.
    서울도 구석구석 이렇게 좋은 숲길, 산길이 있네요.
    언젠가는 그 자취들을 따라가 보고 싶습니다. ^^

  11. 아프리칸바이올렛 2020.06.25 12: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모산 돌 탑 사진 경외감이 드네요
    우리 마음 속
    선하고 아름다운 존재에 대한 확신이
    쌓입니다
    둘레길 여행 꼭 하고 싶습니다
    트레킹화은 이미 샀구요

    피디님과 피디님의 블로그를 알게되다니
    전생에 내가 누구 하나 살린게
    틀림없을겁니다ㅋㅋ
    1년 전과 전 많은 변화가 생겼고
    성장을 느낄 수 있어요
    고맙습니다
    이 블로그를 아주아주 오래 읽게되는
    행복을 꿈꾸는 아침입니다

  12. Laurier 2020.06.25 12: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걷는 것을 참 좋아하는데 PD님처럼 도장깨기는 해 본적이 없어요. 언젠가 PD님처럼 도장깨기에 도전해 봐야겠어요. 저희 동네에 한동안 코로나때문에 따릉이를 치워서 탈 수가 없었는데 며칠 전부터 다시 따릉이가 보이기 시작했어요. PD님 말씀처럼 일단 목적지를 정한 다음 따릉이를 이용해서 저도 한 번 여행해 봐야겠습니다. 오늘도 충전이 되는 글 감사합니다~

  13. 휘게라이프 Gwho 2020.06.25 12: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 잘보구 갑니당 .. :-)
    비가 와서 그런지 ..
    오늘은 좀 선선해서 문좀 열어났어요~ ㅎㅎ
    좋은 글 보러 자주 들릴게요 .. ^^ ,,

  14. 2020.06.25 21: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5. 김주이 2020.06.26 00: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나라 좋은나라!

    예쁜 길이 참 많네요^^
    PD님 덕분에 많이 알게됐습니다.

  16. 헤니짱 2020.06.26 09: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정한 걷기여행을 즐기신 김피디님은 최고!!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