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공짜 PD 스쿨

삶보다 비범한건 기록이다

by 김민식pd 2012. 1. 29.


홍상수 감독의 영화, '잘 알지도 못하면서'를 보면, 여배우가 묻는다. '어쩜 감독님은 그렇게 자기 인생 이야기를 영화로 하세요?' 극중 감독 왈, '그럼 내가 잘 알지도 못하면서 남의 인생 이야기를 할까요?'

영화도 그렇고, 블로그도 그렇다. 무언가 이야기할 때는 내가 가장 잘 아는 것, 나의 삶을 이야기하는 것이 정답이다. '내 인생이 뭐그리 대단하다고 그걸 고시랑 고시랑 블로그에서 이야기하나?'라고 반문하신다면, 되묻고 싶다. '과연 대단한 삶만 기록 가치가 있을까요?'


홀로코스트,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몇가지 중 하나는 '안네의 일기'다. 안네가 유명해진 이유가 그녀 홀로 홀로코스트를 겪었기 때문일까? 홀로코스트로 죽어간 사람은 수십만명이다. 그들 하나하나가 다 비극적인 삶의 주인공이었다. 하지만 우리의 기억 속에 남은 건 안네 프랑크 뿐이다.


다락방에 갇혀지내는 하루 하루, 쓸게 뭐 그리 많았을까? 그렇지 않았음에도 안네는 매일 매일 썼다. 안네의 일상이 비범한게 아니라 그 기록이 비범하다. 수십만명의 목숨을 앗아간 홀로코스트의 비극은 잊혀질 수 있어도, 매일 매일 일기를 써내려갔던 소녀는 잊혀지지 않을 것이다. 기록의 힘은 현실을 압도한다.


블로그도 마찬가지다. 나의 평범한 삶을 어떻게 맛깔나게 이야기하는가, 그게 글쓰기를 훈련하는 방법이다. 더 멋진 삶을 살기 전에는 굳이 내 삶을 기록할 필요를 못느낀다고 우기는 건, 정말 죽이는 소재가 떠오르기 전에는 대본을 쓸 수 없다고 우기는 작가와 똑같다. 미안하지만 그런 자세로는 죽었다 깨어나도 시나리오 못 쓴다. 왜? 모든 비범한 이야기는 평범한 소재에서 출발하니까.


어느 드라마 작가가 말했듯이, 대본이란 평범한 이야기 95%에 새로운 요소 5%를 가미한 것이다. 그래야 대중에게 와닿는다. 주인공이나 이야기가 너무 비범하면 재미없다. 몰입에 방해를 받을 뿐이다. 내 얘기 같아야 몰입한다. 블로그 역시 마찬가지다. 평범한 일상의 기록이 재미있다. 쉽게 공감 가능하니까.


비범한 삶을 꿈꾸기보다, 비범한 기록을 꿈꾼다. 매일 매일 평생을 기록할 수 있다면, 더이상 평범한 기록은 아닐 것이다. 불멸의 삶으로 가는 길, 블로그 안에 있다.

(초대장 나눠드린 블로그마다 가정 방문 다니고 있어요. 빈 집을 보고 생각 난 잔소리에요.^^)

댓글5

  • 고만하이 2012.01.29 17:03 신고

    피디님 말씀에 동감합니다. 대단한 삶만이 기록할 가치가 있는 것이 아닐 뿐더러, 대단한 삶이란 것도 사실 들여다보면 별 것 없는 경우도 많은 것 같아요. 저도 블로그 열심히 해야겠네요... 이왕 가정방문하시는 거 초대장 받은 사람은 아니지만 제 블로그도 들러주시지요 ^ ^
    답글

  • 페카 2012.01.29 17:28

    피디님 블로그를 접하고 몇년간 묵혀뒀던 블로그를 다시 시작했습니다. 피디님 말씀대로 하루 하나 포스팅을 목표로 했으나 게을러서 자꾸 밀리네요. 백수가 하루 하나 쓰는 것도 이렇게 힘든데 피디님 매일 글 올리시는 것 보면 존경스럽습니다. 계속해서 좋은 글 부탁드립니다. 전 요즘 피디님 블로그에서 조금씩 힘을 얻고 있거든요. 맨날 눈팅만 하다가 감사하단 말 드리고 싶어서 짧게 글 남깁니다.
    답글

  • 희망고문 2012.01.29 20:01

    블로그 살이 쉽지 않아요~ ㅋㅋ 덕분에 힘겨운 삶 하나 얹었다고 투덜거리고 싶은데 재밌어요. 깨닫는 것도 많구요. 피디님 덕인 거 같아요~ 초대장 없이 피디님 때문에 블로그 한다구 우기고 있습니다! 힘내란 말 해드릴 자격이 없어서 그냥 응원한다고 옹알이 하고 갑니다. 여러 입장과 여러 소리들 가득하겠지만 제일 중요한 건 옳고 그름 앞에서 비겁하지 않은 거겠죠? 다들 몸도 마음도 다치시진 않으셨음 좋겠어요. 화이팅! ㅎㅎ
    답글

  • 피디님팬 2012.01.30 22:41

    피디님글보고 당장 제 일기장에 있는 글 옮겨 수정해서 쓰기 ㅋㅋㅋㅋㅋㅋ 하고있습니다요
    답글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1.31 11:46

    매일매일쓰기란 쉽지않은것같아요..... 자주 까먹고....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