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소 읽을 책을 찾기 위해 <채널 예스>를 즐겨 읽는데요. 책을 내고 반가운 순간은, 내가 즐겨보던 지면에 제가 쓴 책 소개가 실릴 때입니다. 오늘은 <채널 예스>와 한 인터뷰를 공유합니다. 이래서 삶은 하루하루가 다 선물입니다.

Q :‘김민식 글쓰기’의 핵심은 무엇일까요?


A:  즐거움이지요. 쓰는 제가 즐거워야, 읽는 사람도 즐거울 것이라 생각합니다. 시트콤을 연출하면서 생긴 습관인데요. 촬영장에서 많이 웃습니다. 내가 웃지 않는데 시청자를 웃기기는 어려우니까요. 글을 쓸 때도, 쓰는 즐거움에 우선 집중합니다. 초고는 되게 유치한데요. 둘 중 하나에요. 자랑질 아니면 뒷담화. ‘나, 이렇게 잘 났거든? 흥칫뿡.’ 혹은 ‘저렇게 살면 안 되는데 말이지요, 메롱~’ 재미삼아 가볍게 초고를 쓰고요, 발행하기 전에 오랜 시간을 두고 끊임없이 글을 다듬습니다. 교만을 지우고, 겸손을 더하고요. 조롱을 빼고, 합리적 비판을 담으려고 합니다. 어려운 이야기를 쉽게 쓰는 사람이 되고 싶습니다.

Q : PD님을 좋아하고 응원하는 독자들이 굉장히 많습니다. 하지만 외로운 순간도 있지 않을까 싶어요.

A : <두 교황>이라는 영화를 보면, 교황이 “I have been alone, but never lonely.”’라고 말하는 장면이 나오는데요. 혼자라도 외롭지 않다는 건 무슨 뜻일까 생각해봤어요. 인생 대부분의 시간은 혼자 보냅니다. 혼자 있어도 외롭지 않은 건 무언가 몰입하는 대상이 있기 때문이죠. 현업에서 쫓겨나거나, 대기발령을 받고 징계를 받았을 때, 혼자 보내는 시간이 많았지만 외롭지는 않았어요. 책 덕분이지요. 몰입할 수 있는 대상이 있다면 외롭지 않아요. 오히려 혼자만의 시간이 주어졌다는 데 감사하게 되지요. 제가 그랬어요. 2015년 가을에 드라마 현업에서 쫓겨났는데요. 2016년 한 해 동안 250권의 책을 읽고, 한 권의 책을 썼어요. 그 책이 15만 부가 넘게 팔린 『영어책 한 권 외워봤니?』 고요. 혼자 있어도 외롭지 않게 보내는 것, 그게 제게는 놀이이자 공부입니다. 아니 어쩜 일이기도 하고요.


Q : 틈만 나면 책을 읽고 블로그 ‘공짜로 즐기는 세상’에 독서 일기를 쓰고 계세요. <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 제작진이 만든 유튜브 채널 <꼬리에 꼬리를 무는 구독>도 진행하고 계시고요. 독서가 질릴 때는 없나요?


A : 책은 질리려야 질릴 틈이 없습니다. 매번 새로운 책이 나오고요. 제가 좋아하는 저자들은 다 부지런한 분들이라, 그분들의 새 책만 찾아 읽는 것도 바쁜데요. 그 와중에 새로운 작가를 발견하는 기쁨도 있거든요. 책벌레는 질릴 틈이 없습니다. (웃음)

 

Q : 작가로서 앞으로 계획하신 일이 있나요?

 

A : 작가로서 계획은 없고요. 독자로서 소망이 있어요. 매년 200권 이상 꾸준히 책을 읽으며 살고 싶습니다. 그 과정에서 내 안에 무언가 고인다면, 책을 한 권씩 써도 좋겠지요. 저자로 산다는 건, 책을 사주는 독자가 있어야 가능한 일이니, 그 독자의 수가 유지될 수 있도록 노력하는 것, 그게 제 계획이자 소망입니다. 아마 그 노력의 대부분은 다시 독서가 될 것 같고요.


Q : 지금 조직에서 고군분투하며 투쟁하고 있는 수많은 을에게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나요?

 

A : 혼자이실지라도 외롭지는 않았으면 좋겠어요. 무언가 몰입할 대상이 있다면 외로움은 잊을 수 있어요. 몰입의 즐거움으로 스스로를 잘 지켜 내시길 소망합니다.

 

(인터뷰 전문을 보시려면 아래 링크로~

http://ch.yes24.com/Article/View/41364?Ccode=000_008_001

 

김민식 PD “책은 사람을 바꿀 수 있어요” | YES24 문화웹진 채널예스

글을 쓰는 입장에서는 일이 안 풀린다고 좌절할 이유가 없어요. 그 또한 좋은 글감이 될 테니까요. (2020. 03. 23)

ch.yes24.com

예스24 http://bit.ly/2P5QSui

 

나는 질 때마다 이기는 법을 배웠다

노련한 악당 앞에서도, 질 게 뻔한 싸움을 하면서도 순순히 물러서지 않고 신나게 한 방 먹일 순 없을까? 강연장에서, 블로그 방명록에서, SNS 다이렉트 메시지로 사람들은 김민식 피디에게 물었다. ‘직장 내 어려움과 괴로움. 역시 퇴사가 답일까요?’, ‘버티기 힘들 때는 어떻게 하나요?’, ‘피디님은 그 많은 괴...

www.yes24.com

알라딘 http://bit.ly/37HP7cW

 

나는 질 때마다 이기는 법을 배웠다

김민식 피디가 직장에서 받은 온갖 괴롭힘과 주변의 냉소, 이사진을 상대로 한 철옹성 같은 싸움을 버텨낸 7년의 투쟁을 담았다. 그 어떤 어려움 앞에서 도망가거나 주눅 들지 않고 당당히 맞선 김민식 피디와 동료...

www.aladin.co.kr

교보문고 http://bit.ly/37BSvWH

 

나는 질 때마다 이기는 법을 배웠다

고분고분 참거나 순응하지 않은 덕에 즐거운 인생이 시작...

www.kyobobook.co.kr

인터파크 http://bit.ly/2SE4Zcb

 

싸니까 믿으니까 인터파크도서

“싸워야 할 때 달아나지 않는 것은 인생에 대한 예의다”메가폰 든 자객, 김민식 피디로부터 배우는끝까지, 재미있게, 웃으면서 버티는 법 20만 독자를 사로잡은 대형 베스트셀러 저자, 한번 강연하면 멋진 스피치로 100만 조회수를 훌쩍 넘기는 인기 강연가, 시트콤 ‘뉴논스톱’부터 드라마 ‘내조의 여왕’까지 이른바 ‘대박 연출’을 줄줄이 이루어낸 스타 피디 등, 김민식 피디를 따라다니는 화려한 수식어는 많다. 그러나 그 역시 수많은 프로그램에서 시청률 부진으

book.interpark.com

전자책도 발매되었습니다. 해외 독자분들, 참고해주세요~^^ 

고맙습니다!

Posted by 김민식p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보리랑 2020.03.24 06: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혼자여도 몰입으로 외로울 새가 없는 멘탈 멋집니다. 일상을 행복하게 살아내시는 보디사트바 이십니당

  2. 더치커피좋아! 2020.03.24 06: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피디님 글쓰기의 핵심은 즐거움.
    몰입을 통한 즐거움을 나누는 것.

    선물같은 하루 좋은글로
    나누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피디님도 힘내세요!
    파이팅!

  3. renodobby 2020.03.24 07: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터뷰 내용 잘 봤습니다.
    항상 PD님께 감사한 마음을 갖고 있습니다. 오늘도 좋은 하루 보내세요 :)

  4. 아프리칸바이올렛 2020.03.24 07: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 감정의 굳은살을 느낄 정도로
    아이처럼 자주 웃으시는 모습
    그 유연한 마음은 즐거움에서 뿜어진거군요
    몰입하는 대상이 있으면 혼자라도
    외롭지않다
    몰입의 즐거움으로 하루하루 채워나가고
    싶어요

  5. 아솔 2020.03.24 07: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링크 타고가서 전문 보고 왔습니다.
    '일에 성과가 나지 않으면 후회를 하는 대신, 새로운 방법을 고민한다.', '이기는 것만이 능사가 아니다. 싸워야 할 때 달아나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
    기억할게요~~

  6. 김주이 2020.03.24 07: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읽을 책을 찾기위해 피디심 블로그를 보는데^^
    항상 좋은 책 추천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책벌레 PD님을 응원합니다.
    좋은 책 많이 추천해주세요^^

  7. aqua81 2020.03.24 08: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터뷰 답변을 읽으면서 피디님의 음성을 상상하게 됩니다 ^^

  8. 꿈트리숲 2020.03.24 09: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혼자지만 외롭지 않다.
    그러기 위해서는 몰입할 대상이 있어야 된다는 거죠?
    온전히 읽고 쓰고 하는 것에 몰입할 수 있는 환경에 감사하며 살고 있습니다.
    내가 즐겁게 써야 내 글을 읽는 분들도 즐거울 것이라는 것에 공감 백프로입니다.
    재미난 글을 길어 올리기 위해 혼자여도 몰입할 대상을 찾아 외롭지 않게 보내보겠습니다.
    채널예스 이번호는 소장각인데요^^

  9. 슬아맘 2020.03.24 09: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코로나 사태가 계속 되면서 , 어느 순간 웃음기 없는
    제 자신을 발견하고 , 또 신경도 날카로와 졌는데
    PD님 글 보면서 회계합니다.
    웃어야 겠어요....웃어라 웃어라 ㅎ
    오늘도 좋은 글 감사합니다.

  10. GOODPOST 2020.03.24 09: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언가를 바꾼다는 건 정말 어렵습니다. 세상에서 바꿀수 있는 건 나뿐인데,,,
    책이 사람을 바꿀수 있는 열쇠였네요...
    열쇠로 저를 바꿀 수 있도록 오늘도 축제의 날을 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11. 라일락 2020.03.24 10: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터뷰 첫 사진요. 선그라스 쓴 사진
    잘 나왔네용~멋져요!

  12. 새벽부터 횡설수설 2020.03.24 1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외로움은 인간이라면 당연히 느끼는 보편적 감정이라고 생각하기에 늘 그렇듯이 그냥 그렇게 끌어안고 사는거라고 생각하고 있어요.

    PD님처럼 지속할 수 있는 몰입 대상을 찾는 게 굉장히 지혜로운 방법이라는 생각이 들어요. 잠시 잊고 있었지만.. 제가 좋아하는 것들을 생각해봐야겠어요. 감사합니다.

  13. 아빠관장님 2020.03.24 11: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작가로서의 소망이 없으시다니요?!

    매년 한 권씩 내셔야죠!

    부담을 드리긴 싫지만! 작가님의 새 책을 매년 기다립니다!

    오늘도 감사한 하루 되세요 ^^

  14. 모바일 정보창고 2020.03.24 11: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책에는 모든 정보가 다 들어 있네요 ^^

  15. 코코 2020.03.24 14: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사 너무 잘 읽었습니다.
    계속해서 피디님 글을 읽다 보니 바뀌기 어려운 제 어떤 부분이
    방향을 조금씩 트는 느낌이 들어요.
    좋지 않는 상황에서 비관하는 시간을 많이 줄이고, 대신
    제가 할 수 있는 일을 하면서
    책을 통해 몰랐던 걸 계속 배우려고 노력하고 있답니다.
    그렇게 서서히 영향을 받으며 책과 함께 채워지고 있는
    이 시간이 참 값진 것 같습니다.

  16. 섭섭이짱 2020.03.24 17: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오늘 인터뷰도 정말 좋네요 ^^

    민감, 공감, 영감이 가득한 김민식 피디를 알게되어
    흥미, 재미, 의미가 가득한 삶을 살도록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김민식 작가 책은 사람을 바꿀 수 있다"

  17. 아리아리짱 2020.03.24 19: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민식pd님 아리아리!
    읽는사람도 즐거운 글쓰기가
    되도록 더 부지런히 읽겠습니다.

  18. 오달자 2020.03.24 23: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혼자라도 외롭지 않다"
    라는 말씀이 격하게 공감이됩니다.

    20대 이후 수십년이 지난 지금,
    제게 책읽는 즐거움을 다시금 알게해 주신 피디님께 너무도 감사드립니다

    작으나마 블로그에 글을 올리는 동기를 찾게해주셔서 감사하구요~~^^

  19. 나겸맘 리하 2020.03.25 04: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유명작가님께서...작가로서의 계획보다는
    독자로서의 계획에 대해 먼저 말씀하시네요.
    즐겁게 읽고 쓰다가 그게 모인다면
    책이 될 수도 있는 것.
    그게 제대로 된 순서인 거죠?!^^
    예스24 채널예스 패스했었는데
    저도 소장각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