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디가 되기 위해 무슨 공부를 해야하느냐 하고 물어오면 내 대답은 늘 하나다. 책을 읽어라. 그냥 읽지 말고, 많이 읽어라.

연출이 되고 싶다면, 책을 읽어라. 그리고 연출이 되고 나서도, 책을 읽어라. 난 요즘도 1년에 책 100권을 읽는다. 연출하느라 바쁘니 책은 좀 줄여야 하지 않겠느냐고 생각하겠지만, 난 책을 보지 않으면 불안해진다. 연출로서 화면에 무엇을 담아내고자 하는 사람은 먼저 머리를 채워야 한다. 인문 교양이든 소양이든 재미난 이야기꺼리이든, 투입없이 산출없다. 영어든 독서든 무엇이나 양질전환의 원리가 적용된다. 양적인 팽창이 있어야 질적인 도약이 가능하다.

올해 100권 읽기에 한번 도전해보시라. PD가 되는데 최고의 지름길이라고 난 자신있게 말한다. 그리고, 책 100권을 읽었다면... 까짓 PD가 못되면 또 어떻겠는가? 

ps.1
MBC 면접볼 때, 내 자기소개서를 보고 면접관이 던진 질문, '취미 란에 영어회화, 특기란에 독서라고 썼는데, 실수로 바꿔 적은거 아닌가요?' 이 분, 낚였다. '아니요, 전 영어회화를 취미삼아 공부했기 때문에 취미 맞고요. 1년에 책 200권 씩 보니까 제게 있어 독서는 취미가 아니라 특기입니다.'

ps.2
100권 읽기를 목표로 삼았다면, 유명 저자들의 공짜 책 특강을 들을 수 있는 기회가 있어 함께 소개할까 한다.
http://www.ains.co.kr/book/book_intro.asp
매달 하는 모임이니 언젠가는 우리 이곳에서 만나자. 그리고 1년 100권 읽기에 동참한 동지로써, 즐겁게 서로의 독서 리스트를 교환해 보자~
Posted by 김민식p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문pd 2012.01.13 14: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피디지망생입니다 백권책읽기에 동참합니당!!^^

  2. mrdragonfly1234 2012.05.31 02: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훌륭합니다 !!!
    그런데 책값은 누가 냅니까?

    미국에서는 퍼블릭 도서관이 너무 잘되어있어서 일년에 백권은 아니더라도 수십권은 보는사람이 많은 이유가 동네마다 있는 퍼블릭 도서관에 책이 많아서...물론 저는 영어책을 읽기 싫어서 안읽지만,,,한국에 있었을 때는 교보에 가서 서서 많이 읽었는데...

    읽으신 책들, 권당 2줄씩으로 간략히 요약해서 인덱스 같이 만들어주시면 안되나요? 나중에 보는 사람에게 많은 도움이 될텐데...

  3. 철학 2018.02.05 22: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양적인 팽창이 있어야 질적인 도약이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