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 제주 올레길을 다녀왔다. 혼자서 올레 여행을 가면, 나는 게스트하우스의 도미토리에서 묵는다. 낮에는 걷고, 밤에는 책을 읽거나 갤럭시 노트로 영화를 본다. 혼자 영화를 보고, 혼자 이런 저런 사색에 젖는다.

 

그러다 본 영화가 일본 애니메이션, '피아노의 숲'이다.

두 명의 피아니스트 지망생 아이들이 나온다. 하나는 어려서부터 음악가 집안에서 자라 연주가의 길만을 생각하며 매일 연습에 열중하는 슈헤이, 또 하나는 아이들로부터 따돌림을 받아 숲 속에 버려진 피아노를 가지고 놀다 음악에 눈뜨는 카이. 영화는 두 천재 소년들이 음악을 통해 우정을 쌓고 나중에 서로 경쟁하게 되는 이야기다. 

 

영화 속 대사 하나가 오래도록 마음에 남았다. 연습 벌레 슈헤이가 피아노의 대가를 찾아가 묻는다.

"어떻게 하면 저도 카이처럼 피아노를 칠 수 있을까요?" 

그때 선생님의 말씀.

"너 자신의 피아노를 더 좋아하는게 좋겠다. 그럼 알게 될 거다. 다른 사람과 비교할 필요가 없다는 걸."

 

(왼쪽이 피아노가 즐거워 피아노를 친다고 말하는 카이,

오른쪽이 연습은 결코 즐거울 수 없고 그렇기에 노력과 헌신의 결과로 피아니스트가 만들어진다고 믿는 슈헤이.)

 

내 블로그나 책을 보고 아내가 가끔 핀잔을 준다.

"당신은 심리적 노출증 환자같아. 항상 자기 이야기를 해야 직성이 풀리지."

굳이 변명을 하자면, 이것이 내가 나의 삶을 사랑하는 방식이다.

 

어렸을 때 자살을 꿈꾼 적이 있다. 그때 나를 힘들게 한 것은 부부교사였던 부모님이 항상 나를 학교 제자들이랑 비교하는 일이었다. 수백명의 아이들 중 최고인 반장이나 전교 일등이랑 비교하면 나는 너무나 못난 아들이었다. 맞기도 참 많이 맞았는데, 그때 늘 했던 고민이 '왜 부모님은 나를 더 사랑해주지 않을까?' 였다. 그러다 어느날 깨달았다.

'남이 나를 사랑해주기를 바라기 전에, 왜 나는 나 자신을 사랑해주지 않았을까?'  

그래서 그 다음부터는 나 자신의 삶을 사랑하고, 즐겁게 살기 위해 최선을 다했다. 내 자신의 삶이 너무나 소중해 술 담배 커피도 안 하고, 좋아하는 독서나 여행만 즐기며 산다. 하기 싫은 일은 죽어도 안하고, 하고 싶은 일이라면 아무리 말려도 저지르고 본다. 다른 사람의 눈치를 볼 이유도 없고, 남과 자신을 비교할 이유도 없다.

  

"너 자신의 피아노를 더 좋아하는게 좋겠다. 그럼 알게 될 거다. 다른 사람과 비교할 필요가 없다는 걸."

이 대사는 여러모로 바꿀 수 있다.

  

"너 자신의 인생을 더 좋아하는게 좋겠다. 그럼 알게 될 거다. 다른 사람과 비교할 필요가 없다는 걸."

아이를 키우는 입장에서 이렇게 다짐하기도 한다.

 

"너 자신의 아이를 더 좋아하는게 좋겠다. 그럼 알게 될 거다. 다른 사람의 아이와 비교할 필요가 없다는 걸."

 

우리의 불행은 비교에서 시작된다. 그렇다면 비교를 멈추면 행복은 절로 찾아온다. 

Posted by 김민식p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에듀파워 2013.03.18 06: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학교는 남이 정해주는 정답을 외우게 만드는 곳이잖아요 가끔은 아이들에게 또는 내 자신에게 말합니다 "너가 느끼고 생각하는게 정답이야 정답은 너 안에 있어" 월요일 아침 좋은글로 한주를 시작합니다 감사합니다~

  2. 세미 2013.03.18 07: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어렸을 때부터 부모님과 선생님들로부터
    제일 많이 들었던 말이 바로 '넌 아주 특별한 아이구나' 라는 것이었어요
    살면서 이 특별함 때문에 주위로부터 상상을 초월할 질투도 받고 시달림도 받았지만
    또 한편으로는 어렸을 때부터 들은 이 말이 나에게 힘을 주기도 했답니다
    세상엔 정말 정답이 없는 것 같아요
    너무 뛰어나도 괴롭고, 조금 부족해도 괴롭고

    저 같은 경우에는 남에게 관심도 별로 없고, 비교도 안했는데
    남들이 자꾸 나를 자신들과 비교하고 관심을 가지는 바람에
    좀 피곤한 인생의 시간을 가지기도 했었답니다


  3. 박정주 2013.03.18 07: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피아노의숲 정말재밌고 감동적인 만화영화죠!! 김민식 피디님 반가워요~재처리를 아직 처리못하고 떠돌고있군요. 얼른 돌아가셔서 우리를 즐겁게 해줘야 하는데 쉬레기들이 언제 수거될지..

  4. 박정주 2013.03.18 07: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피아노의숲 정말재밌고 감동적인 만화영화죠!! 김민식 피디님 반가워요~재처리를 아직 처리못하고 떠돌고있군요. 얼른 돌아가셔서 우리를 즐겁게 해줘야 하는데 쉬레기들이 언제 수거될지..

  5. 부산사람 2013.03.18 08: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게 될 일은 그렇게 된다' 인디언의 말입니다.
    그 어떤 어려움이 닥쳐도
    재능이 있고 능력이 있는 사람은 결국 자신의 재능대로 가더라구요
    인디언의 말 중에 이 말도 참 좋아 합니다.
    '진실을 말하라. 하지만 다른 사람의 좋은 점만을 말하라'

    (인디언 십계명)

    1. 대지는 우리의 어머니, 잘 보살펴라

    2. 당신과 연계된 모든 존재들을 존중하라

    3. 위대한 영에게 당신의 마음과 영혼을 열라

    4. 모든 생명은 신성하다. 모든 사물을 존경하는 마음으로 대하라

    5. 대지에게서 꼭 필요한 만큼만 얻고 그 이상은 취하지 말라

    6. 모든 존재의 행복을 위해 필요한 일을 하라

    7. 모든 새로운 날에 대해 늘 위대한 영에게 감사하라

    8. 진실을 말하라. 하지만 다른 사람의 좋은 점만을 말하라

    9. 자연의 순환을 따르라. 태양과 함께 일어나고 태양과 함께 잠자리에 들라

    10. 삶의 여행을 즐기라. 하지만 발자취는 남기지 말라


  6. 조영아 2013.03.18 12: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재미있게 본영화예요.. 글잘읽었습니다

  7. 새별 2013.03.18 20: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공감가는 글입니다. 좋은 글 올려주셔서 감사해요 : )

  8. ecopapa 2013.03.19 08: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앞으로 살아가면서 두고두고 생각하고 실천해야 될 거같네요..잘보고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