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떤 분이 묻더군요. "피디님은 왜 과학책을 읽으시나요?"

지난 몇 년, '세상이 발전하는 게 과연 맞을까?' 의구심이 들었던 때마다 과학책을 찾아 읽었습니다. 과학은 조금씩 조금씩 꾸준히 발전하거든요. 역사의 시간을 거꾸로 돌리는 퇴행적 정치 앞에 좌절할 때, 과학책을 통해 희망을 찾았어요. 

아시아태평양 이론물리센터에서 웹진 <크로스로드> 출간 10주년 기념 행사로 '과학 고전 50'을 선정하고 책을 소개하는 책을 냈어요. 

<과학은 그 책을 고전이라 한다> (김상욱 외 / 사이언스북스)


교양이 사치품이라는 말에는 동의할 수 없습니다. 물론 교양이 없어도 '생물학적' 삶을 살아가는 데는 아무런 지장이 없습니다. 그러나 인간과 사회 그리고 자연에 대한 적절한 수준의 이해가 없이는 현대인과 현대 사회를 이해할 수 없고 주체적 삶을 만들어 갈 수 없습니다. 따라서 교양이란 단순한 치장이 아니라 현대 사회를 살아가는 데 매우 중요한 소양이고 능력입니다. 특히 우리가 어디로 가는지에 대한 인식과 더불어 미래를 건설하는 데 매우 중요합니다.   

(위의 책 71쪽)

과학의 고전을 소개한 책을 읽으며 지적인 허영과 사치심을 채워보려고 합니다. 명품 백을 사거나 명품 아파트를 살 자신은 없어도, 명품 교양을 내 것으로 만들고 싶은 욕심은 있어요. 과학의 고전 읽기, 책벌레에겐 사치스런 향락이지요.


진화학자인 스티븐 제이 굴드가 쓴 <풀하우스>를 한 문장으로 요약한다면?

'진화는 진보가 아니라 다양성의 증가다.'

우린 흔히 발전을 한 방향으로 진행하는 상태라고 생각하는데요, 어쩌면 진정한 발전은 다양한 방향으로 뻗어가는 것인지도 몰라요. 그런 점에서 저는 '나'라는 개인의 특수성을 사랑하려고 합니다. 내가 아닌 다른 누군가가 되는 것보다, 내가 '나'다워지는 것이 사회의 발전을 이끈다고 믿습니다. 우리 사회가 어떤 특정한 방향으로 나아가는 것이 발전이 아니라, 개개인의 개성과 특성이 제각각 발현될 수 있도록 서로의 다양성을 존중하고 존중받는 것이 진정한 발전이라고 생각해요. 

목차를 펼쳐놓고 세어보니, 50권의 과학 고전 중 제가 읽은 책은 아홉권밖에 없군요. 분발해야겠어요. 갈 길이 머네요. 이래서 사는 게 재미있습니다. 읽고 싶고, 또 읽어야 할 책이 아직도 많아서요. 

 


'공짜 PD 스쿨 > 짠돌이 독서 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플랫폼 제국의 미래, 일의 미래  (10) 2018.06.18
60년만에 지킨 약속  (9) 2018.06.14
과학의 고전을 찾아서  (7) 2018.06.11
입덧이 그렇게 힘든가?  (10) 2018.06.08
무엇이 두려운가?  (7) 2018.06.07
고슴도치로 살아볼까?  (9) 2018.06.04
Posted by 김민식p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섭섭이짱 2018.06.11 09: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피디님 따라 저도 명품 과학을 내것으로 만들고 싶네요. ^^ 이 책도 읽을 책 목록에 저장~~~~~

    '크로스로드'가 어떤 곳인지 궁금해서 사이트 가봤는데 좋은 글들이 많네요. ^^
    앞으로 자주 방문하게 될 곳 같아요.
    2017년도 아태이론물리센터 선정 과학 도서도 소개되었던데 이 책들도 같이 읽어봐야겠어요.

    과학은 항상 어렵고 나하고 관련없다 생각했는데
    오늘 이후로 과학과 함 친해져봐야겠어요. ^^
    오늘도 좋은 정보 알려주셔서 정말 감솨합니다.~~~~~

    믿보연 김민식 피디님
    오늘 촬영도 즐겁고 신나게
    파이팅 ~~ 👍👍👍 

    <웹진 - 크로스로드>
    http://crossroads.apctp.org

    <2017년 아태이론물리센터 선정 '올해의 과학도서'>
    http://crossroads.apctp.org/myboard/read.php?id=1274&s_para4=0015&Board=n9998

    <과학 웹저널 ‘크로스로드’ 창간한 정재승 교수 인터뷰>
    http://www.hani.co.kr/arti/science/science_general/69444.html#csidxd8b3aa1ca463f93bd8b7bebcb7ba6b9

    #이별이_떠났다
    #매주_토_20:45
    #본방사수
    #안되면_다시보기_몰아보기

  2. vivaZzeany 2018.06.11 12: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세먼지 없는 흐린 날입니다. 또 다시 찾아온 월요일이네요.
    집에 과학에 관한 책이 있나 하고 살펴보니, 그래도 좀 있네요.
    뇌과학이나, 유전자, 식물에 관한 책들이 있군요.
    거의 읽지는 않은...
    책읽는 것도 습관인지, 안 읽다가 다시 읽는 게 쉽지 않습니다.
    드라마 잘 보고 있습니다, PD님.
    어두운 실내에서 밝은 실내로의 변화. 앞으로의 전개가 궁금합니다.
    (근데 이상하게 보다보면 눈물이 좀 나요..)

    이번 주는 미세먼지가 거의 없는 것 같던데,
    신선한 공기와 함께 즐거운 촬영현장이 되시길 바랍니다~

  3. 2018.06.11 21: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피디님 엄청 바쁘실텐데 블로그 업데이트는 잊지않으시네요. 저도 피디님을 본받아 좀 부지런해져야 할텐데...

  4. 아리아리짱 2018.06.11 22: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pd님 아리아리!
    토욜 드라마 몰입해 보다가 눈물이 났어요.
    옆에서 그이왈 '뭐때문에 눈물흘리지?'
    조금부운 눈으로 일요일 친구딸 결혼식 다녀
    왔어요.^^

  5. 원태윤 2018.07.10 09: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처음추천받고 피디님이 올려주신 제목들과 내용들을 읽고 있는데 계속보게되네요
    접근방식의 차이지만 책이란거에 다가갈수있는 궁금증과 방법을제시해주시는것같고, 매일매일이 새로운내용과 새로운지식을받아들이는기분이 정말새롭습니다.
    앞으로도 꾸준한팬으로 계속 접근하겠습니다. 내려놓고 흘러가는 인생도 연습중입니다.~~스스로는 준비하겠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