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을 걷다가 만나는 통신대리점 앞 광고 문구지요.

"사장님이 미쳤어요!"

"이 가격에 팔면 남는 게 없어요."


짠돌이의 눈길을 잡아 끄는 광고인데요,

공짜폰이라고 진짜 공짜는 아니지요.

오늘 저는 '공짜로 즐기는 세상' 주인장 답게, 진짜 공짜로 나눠드립니다.


영화 '공범자들' 전편을 유튜브에 2주간 무료 공개하고 있어요.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공영방송 파업을 두고 '언론 장악' 시도라는 걸 듣고, 최승호 감독님이 빡쳐서(^^) 영화를 무료로 풀었어요. 하루만에 조회수 40만을 넘기고 있어요. 직캠이나 해적판 아니고요. 진짜 고화질 영화 본편을 제작사에서 무료 공개하고 있어요. 영화 배급사 대표님이 미치셨나봐요. 극장 개봉한지 얼마 안 된 영화를 무료로 돌리다니. 아직 안 보신 분들은 어서 보시고요. 보신 분들은 주위에 소문 좀 내주세요. 



영화를 보시고, '나도 뭐라도 하고 싶은데, 어떻게 도와줄 방법이 없나?' 고민하시는 분들께는, 콘서트 초대권을 무료로 나눠드립니다. ^^

오는 수요일 10월 25일 저녁 7시 서울 시청앞 잔듸광장에서 펼쳐질 공연에 오셔서 함께 즐겨주시면 고맙겠습니다.


무료 영화와 무료 콘서트 관람권, 마구마구 나눠드립니다. 

이런 대박 기회, 놓치지 마세요! 수요일 서울 시청 광장에서 뵐게요~

Posted by 김민식p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crystal 2017.10.22 11: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요일날 뵐께요!!!^^

  2. 섭섭이 2017.10.22 12: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와~~~~ 영화와 콘서트가 무료라니.
    정말 생각없는 자한당 국회의원들아... 좀 자중들하고 영화나 함 보셔. 얼마나 열받으셨으면 <공범자들> 을 무료로 공개하셨을지 알만합니다. 주위에 많이 알릴께요. 콘서트 게스트도 장난 아니네요. 무료이니 가보도록 할께요.

    #김장겸,고대영을_몰아내고
    #MBC,KBS를_되살리자
    #짧고_굵고_화끈하게

  3. 아리아리 2017.10.22 15: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pd님, 아리아리!
    공범자 관람을 통해 시민 한사람이라도 더 언론 적폐에 대한 공감도가 높아 지길 간절히 바라며,
    부산이라서 콘서트 현장을 함께 못함이 안타까워요. 이정도 되면 제발로 걸어 나갈때가 되었는데 자한당을 등에없은 이들이 미련스럽게 버티는것이 불쌍한 생각마저 듭니다.
    이왕의 싸움을 조금은 신명나게 기획하시는 여러분의 전략과 노고에 응원의 박수 보냅니다.
    이제 끝이 다가 옵니다.

    김장겸 OUT!

  4. 보리 2017.10.22 16: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립다..돌마고!!
    어서 복귀할수 있도록 힘을 보태드립시다.

  5. 지리산 2017.10.22 23: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힘내세요

  6. 지리산 2017.10.22 23: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힘내세요 응원 할게요

  7. 즐거운 인생 2017.10.22 23: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부산이라서 참석 못하니 안타깝네요ㅠ.ㅠ하루하루가 다르게 날씨가 쌀쌀해지는데 감기조심하세요.
    힘내세요~ 언제나 응원합니다!!!

  8. 작심삼일열번하자 2017.10.23 10: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외에 있어 함께하지 못해 아쉽습니다. 하지만 마음속으로 응원합니다. 용기있는 행동을 정말 지지합니다. 화이팅하세요!

  9. 알로하 2017.10.25 22: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범자들' 보고 왔습니다.
    김잠겸은 물러나라~라고 외치는 mbc사원들 그리고 김민식pd님을 보면서 얼마나 벅차던지요.
    저도 집에서 크게 외쳐보았습니다
    김~잠~겸~은~물~러~나~라!!!!!!!!!!!!!!!!!
    항상 건강하세요. 김민식PD님 항상 응원합니다

  10. 김률 2017.10.26 10: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드시 이기십시오.
    시민이 함께하고 있습니다.
    김장겸은 물러나라
    고대영 너도 물러나라
    눈물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