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07'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20.01.07 새로운 사랑을 꿈꿀 때 (20)

(오늘은 <왓챠의 브런치>에 기고한 글입니다. <왓챠플레이>에 올라온 영화 <롱샷>을 보고 쓴 글입니다.) 

 

인생을 즐겁게 사는 비결 중 하나는 즉흥적으로 사는 것이다. 길게 따지고 고민하지 않는다. 시간도 소중한 자원이다. 오래 고민하는 대신, 내키면 바로 한다. 영화를 고를 때도 마찬가지다. 보고 싶을 때 바로 본다. 


지난 여름, 지나가는 버스에 영화 <롱 샷> 광고가 있었다. 샤를리즈 테론과 세스 로건이 나오는 포스터. 샤를리즈 테론은 오래전부터 좋아하는 배우인데 <매드 맥스 : 퓨리 로드>를 보고 다시금 사랑에 빠졌다. 세스 로건의 코미디는 딱 내 스타일이다. 여신 샤를리즈 테론과 찌질이 세스 로건이 사랑에 빠지는 영화? 로맨틱 코미디겠구나! 찾아보니 이미 극장에서 내린 후였다. 아차, 놓쳤구나. 그러다 SNS에 올라온 영화평을 보고 다시 혹했다. 혹시나 하는 마음에 찾아보니 왓챠플레이에 올라와 있다. 왓챠플레이 덕분에 내키면 바로 영화를 볼 수 있다. 왓챠플레이는 올해 내게 찾아온 최고의 선물 중 하나다.

기자 출신 백수인 ‘프레드 플라스키’(세스 로건)는 20년 만에 첫사랑 베이비시터 ‘샬롯 필드’(샤를리즈 테론)를 만난다. 미모와 지성을 겸비한 그녀는 현재 국무 장관이자 유력한 대선 후보다. 프레드는 술과 약에 쩔어 살지만 개그감각 하나는 탁월하다. 그 덕분에 샬롯의 건조한 연설에 웃음을 보태기 위해 고용되는 프레드. 어린 시절 짝사랑하던 여신님을 가까이 서 모시는 연설보좌관이라니, 이게 꿈이야, 생시야. 로맨스가 꽃피기 딱 좋은 설정이다. 

나는 로맨틱 코미디 전문 연출가다. 로코와 멜로의 차이는 뭘까? 멜로 드라마의 주인공은 처음부터 너무 사랑한다. 1회부터 죽고 못 산다. 다만 둘의 사랑을 방해하는 요소가 너무 많다. 알고 보니 여주인공이 시한부 인생, 알고 보니 남자 주인공이 원수의 아들, 알고 보니 여주는 애 딸린 이혼녀, 알고 보니 남주는 재벌 2세 외동아들. 사랑에 빠진 남녀를 세상이 도와주지 않으니, 비극적 멜로가 탄생한다. 반면 로맨틱 코미디의 남녀 주인공들은 처음부터 서로 너무 싫어한다. 너무 별로인 상대와 자꾸 만나게 된다. 자꾸 엮이게 되니 주위에서 “너 혹시 그 사람 좋아하는 거 아냐?”라는 소리까지 듣는다. 그럴 때마다 펄쩍 뛰지만 왠지 마음은 흔들린다. 멜로는 잘 어울리는 선남선녀를 기어코 찢어놓는 이야기고, 로코는 안 어울리는 남녀를 맺어주는 이야기다. 샤를리즈 테론과 세스 로건이 나오는 <롱 샷>은 딱 봐도 로코다. 심지어 ‘이 세상 로코가 아니다’ 남녀 주인공의 격차가 이 세상과 저 세상 만큼이나 멀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랑은 이루어진다. 로맨틱 코미디 설정의 특징이 하나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뉴논스톱>이라는 시트콤을 연출할 때, 사람들이 나보고 그랬다. ‘아니, 조인성이 박경림을 짝사랑하고, 장나라가 양동근 때문에 가슴앓이를 한다는 게 말이 되나요?’ 나는 그게 진짜 사랑이라 생각한다. 

상대방이 멋지기/예쁘기 때문에 하는 게 아니라, 그렇지 않음에도 불구하고 빠지는 것. 

사랑이 이루어지기 위해서는 특별한 주문이 필요하다. 극중에서 아름다운 자태의 샬롯을 보며 프레드가 반복하는 대사. “난 사랑받기 위해 태어났어. 난 사랑받기 위해 태어났어.” 이걸 믿어야 한다. 우리는 모두 사랑받기 위해 태어난 사람이다. 수십만 년 동안 우리의 선조들은 목숨을 걸고 사랑을 했다. 그런 선조들의 용기 덕분에 우리가 지금 존재한다. 심지어 수컷 공작새는 지금도 목숨을 걸고 사랑한다. (수컷 공작의 꼬리는 생존에는 치명적 장애물이지만 오로지 짝짓기를 위해 발달했다.)

스물아홉 살의 나는 늦깎이 대학원생이었다. 짝사랑하는 후배가 대학 때 방송반을 했다는 얘기에 “너는 방송사 기자나 아나운서를 해도 잘 어울릴 텐데.”하고 말했다. 환심을 사기 위해 한 말인데, 상대는 진지하게 받아들였다. “선배, 방송사 입사 시험이 얼마나 어려운지 몰라요?” 공대를 나오고 영업사원으로 일한 나는 방송사 공채에 대해 잘 몰랐다. 문득 떠오른 생각. ‘혹시 내가 PD가 되면 나를 다시 봐줄까?’

오로지 후배에게 잘 보이기 위해 대학원 공부 대신 방송사 시험 준비를 했다. 짝사랑은 자기 계발에 있어 최고의 동기부여다. 상대에게 어울리는 사람이 되기 위해, 더 멋진 내가 되기 위해, 우리는 책을 읽고, 운동을 하고, 공부를 한다. 

2020년 새로운 한 해가 밝았다. 새로운 한 해가 우리 인생을 어떻게 바꿔줄까? 인생을 바꾸는 방법 3가지. 습관을 바꾸거나, 공간을 바꾸거나, 만나는 사람을 바꾸면 된다. 새로운 사람을 만나면 새로운 인생이 시작된다. 새해에는 모두 용기를 내어 새로운 사람을 만나기를. 새로운 사람을 만날 용기가 부족하다면, 재미난 영화 한 편 먼저 보시기를. 재미난 로맨틱 코미디 한 편을 보고, 모두 용기를 얻는 한 해가 되기를. 


2020년 새해, 여러분의 사랑이 이루어지기를 희망합니다. 

Posted by 김민식p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최수정 2020.01.07 06: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그래서 멜로보다는 로코를 더 좋아해요 ㅎㅎ 못본 영화인데 이번에 챙겨봐야겠어요~^^

  2. 아리아리짱 2020.01.07 06: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민식 PD님 아리아리!

    우와~!
    로코 영화를 통한 새해의 인생다짐이라니~!
    역쒸 피디님은 '짱'이십니다요!

    짝사랑하는 후배 덕에 PD 가 되었다는 '저~언설'!
    그 후배가 현재의 '사모님'이라는~!

    환상을 현실로 만들고 성취해가시는 피디님~!
    이래서 로코가 답인거이쥬~! ^^

  3. 오달자 2020.01.07 08: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로코 코메디의 주인공이신 피디님의 재미난 에피소드는 그야말로 전설이시죠~~ ㅎㅎ

    새로운 인생을 살고 싶으면 습관을 바꾸거나 공간을 바꾼거나 만나는 사람을 바꿔라.

    역시 오늘도 피디님다운 멋진 명언 입니다!

  4. SORA& 2020.01.07 08: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마전 케이블방송 채널을 돌리다 논스톱을 다시 방송하더군요 ^^

    공짜로 빌려줘서 읽은 <하마터면 열심히 살 뻔했다>에서 재미있는 삽화가 있었죠.
    내 인생을 드라마로 만들면 이런 느낌이지 않을까..지루해서 못봐주겠구만...어이,이봐 설마 이렇게 끝내는 건 아니지? 반전이 있을거야, 반전이...
    END....아,아,이렇게 슬픈 드라마는 본 적이 없다 ㅠ

    '그럼에도 불구하고' 삶은 계속됩니다 ^^

  5. 나겸맘 리하 2020.01.07 08: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멜로는 잘 어울리는 선남선녀를 찢어놓고,
    로코는 안 어울리는 남녀를 맺어준다!'
    한때 드라마를 많이 봤지만
    이런 공식이 있는 줄은 몰랐어요
    말씀듣고 보니 고개가 끄덕여집니다. ^^

    짝사랑이 자기계발의 달인으로 가는
    촉매제 역할을 할 수도 있다는 것도 새삼 깨닫게 됩니다~
    로코를 직접 경험하셨기에 훌륭한 로코전문 연출가가
    되셨던 거고요~~ 모든 것은 짝사랑 그녀 덕분이네요^^

  6. 더치커피좋아! 2020.01.07 08: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생을 바꾸는 방법 세가지.
    습관.공간.사람.
    새로운 나를 만나
    사랑에 빠져보는
    2020년 되겠습니다.^^♡

    로코의 주인공 되어보신 피디님~파이팅!^^

  7. 언제나 봄날 2020.01.07 09: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습관 바꾸기..
    공간 바꾸기..
    사람 바꾸기..

    새해에 저는 습관을 바꿔보려고
    5가지 계획을 세웠습니다.
    최소 2가지는 성공해 보겠다는
    다짐으로 현재 노력하고 있습니다.

    오늘같이 비오는 날은 출근 안하고
    피디님이 추천한 영화를 보면서
    하루를 보내고 싶네요~
    다들 좋은하루 되세요~~

  8. Mr. Gru [미스터그루] 2020.01.07 09: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pd 님 글을 좋아하는데 그 이유는 정보, 재미, 신선함, 긍정,배움 등 보고 배울 점들이 굉장히 많습니다.

    오늘도 pd 님 같이 솔선수범하는 사람이 되기 위해 노력하렵니다.

    감사합니다~!

  9. 섭섭이짱 2020.01.07 09: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이거 영화 소개프로에서 너무 자세히 소개해서
    거의 다본 느낌인듯 아닌듯했던 그 영화아닙니까 ㅋㅋㅋ

    요즘 OTT 업체간 경쟁이 심해지니 국내, 해외 업체들의
    재미난 영화, 드라마가 매일매일 쓰마니급으로 손바닥에서 개봉하고..
    거기에 웹툰, 웹소설 등등 볼게 느무느무 많아서 고민입니다
    잠을 줄여도 다 못 볼거 같아요

    그래서 피디님 추천작이 어떤건지가
    더 관심가지고 보는데.. 이것도 함 리스트에 저장은 해보겠습니다 ^^

  10. 아프리칸바이올렛 2020.01.07 10: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겨울비 내리는 아침 에 커피 한 잔
    로멘틱 코메디 영화 이야기와 피디님 대학시절
    이야기까지 듣니 즐거움이 크네요
    로멘틱코메디 영화는 치맥과 함께
    우릴 행복하게 하는 것들 순위를 매기면 늘
    상위권일겁니다
    그 선한 영향력을 느껴요
    이 번 주 쉬는 날은 롱샷을 봐야겠어요
    새해엔 습관도 바꾸고 새로운 사람도
    만나고 프레드처럼 주문도 외우고
    용기내고 즐거운 인생으로 바꾸고 싶어요

  11. 김주이 2020.01.07 11: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읽는것만으로도 설레이네요.
    저도 이 글을 읽으며 새로운 사람 만나기에 용기를 내어 봅니다.
    로맨스가 아닌 제가 지식을 얻기위해 조언을 해주실 분들이지만^^
    상상만으로도 떨리고 설레이네요.
    좋은 자극 감사드립니다.

  12. 꿈트리숲 2020.01.07 11: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로코가 체질이라 지금껏 살면서
    본 영화도 대부분 로코에요.
    절절한 멜로는 사실 감정 이입도 잘 안되고
    눈물도 안나고요. 너무 심각하면 제
    에너지도 모두 소진되는 기분입니다.ㅎㅎ

    작가님 러브스토리도 로코입니다요.^^
    그 로코에 눈물 콧물 다 들어있겠지만...
    로코 장인이 추천해주시는 영화 한 번 봐야겠어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랑하는 그들을 보며,
    웃기 힘든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로코를 보고
    행복한 하루를 만들어 보렵니다.^^

  13. 보리랑 2020.01.07 11: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환심을 사기 위해 빈말~ 캬~ 잘 안되지만 좋은 방법입니다. 지난해 새로운 사람 많이 만나고, 사랑 많이 받았어요~ 덕분입니당~♡

  14. kongdak2 2020.01.07 11: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로운 사람을 만나면 새로운 인생이 시작된다.
    올해 목표에요 새로운 사람을 만나기 ...
    사실 올해도 아닌 매일의 목표이기도해요
    사람을 만나는건 다른 세계에 들어가는 일이니까요
    다른 종류의 여행이라고 생각해요
    사람여행..
    피디님이 알려주시는 로코와 멜로의 차이 잘 알겠습니다 ^^
    꼭 한번 봐야겠네요

  15. silahmom 2020.01.07 11: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 로코와 멜로의 차이 정리 감사합니다. ^^
    완전 가슴에 확 와닿았어요.
    오늘은 영화리뷰 조만간 보고 싶네요.
    감사합니다.

  16. 코코 2020.01.07 14: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롱샷을 봐야지..하면서 아직 보질 못했네요.
    호러 영화를 보느라 그런 것 같아요. ><

    요즘 지난번 소개해 주신 책 '모든 것이 되는 법' 을
    읽고 있습니다. 하나라도 배울 부분이 뭐가 있을까..
    생각하며 보고 있는데요. 이 독서 때문에 그리고
    오늘 피디님 글 속에 인생을 바꾸는 방법 3가지 글 덕분에
    올해 작은 계획을 하나 세워봅니다. 감사합니다. ^_^


  17. 별이네 가족 2020.01.07 14: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들보면 내용도 내용이지만 여주님들 너무 예쁜거같아요 ㅎㅎ 잘보고가요!!하트꾹^^★가끔 별이네 가족이야기 방문 부탁드려요!!

  18. 사철나무 2020.01.07 20: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어어. 말되네. 인생을 바꾸는 방법 3가지. 습관을 바꾸거나, 공간을 바꾸거나, 만나는 사람을 바꾼다.
    단순한데 정말 그러네요.

  19. GOODPOST 2020.01.08 09: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9년엔 공짜로 즐기는 세상 블러그가 저에게는 최고의 선물이었습니다.

    인생을 바꾸는 방법 3가지
    습과, 공간, 사람
    진실인 것 같습니다.

    2020년 새로운 업무를 하게 되었는데,,,
    정말 다른 삶을 사는것 같이 긴장되는 하루입니다.
    열심히 오늘도,,성장하는 삶을 위해,,,최선을 다하며 , 홧팅

  20. 힘껏 배워 늘푸르게! 2020.01.08 20: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멜로와 로코의 차이를 뇌에 쏙 박히게 설명해 주셨네요~^
    저두 어디가서 아는척하며 써먹어야겠네요 ㅎㅎ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