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4'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8.02.14 '책 이게 뭐라고'에 나왔어요 (19)

2015년 가을,  주조로 발령이 나고 실의에 빠져있는데, 출판사 편집자를 만났어요. 

"피디님, 당분간 드라마 연출을 당분간 못한다면, 책을 써보면 어때요?"

"제가 글솜씨가 부족한데, 글을 잘 쓰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무조건 많이 읽으세요. 책에서 좋은 글을 필사하시고요."


'2016년 한 해 동안 200권을 읽고, 책을 한 권 쓰겠어! 결심합니다. 그 결심을 하고 처음으로 읽은 책이 바로 장강명 작가의 '열광 금지, 에바로드'

2016/01/02 - [공짜 PD 스쿨/짠돌이 독서 일기] - 2016-1 열광금지, 에바로드


위 글의 마지막에 이렇게 썼어요.

'책을 다 읽자마자 교보문고에 들어가 작가의 다른 책들도 다 주문했다. 장강명이라는 이름 석자를 뇌리에 새겨넣는다. 에바덕후인 내게, 장강명의 첫 책으로 '에바로드'가 오다니. 나는 이 작가를 만날 운명이었다. 이렇게 재미있는 작가를 첫 책으로 만난 걸 보니 2016년도 책 속에서 행복한 한 해가 될 것같다. 앗싸!'

다음으로 장강명의 '한국이 싫어서'를 읽습니다.


2016/01/09 - [공짜 PD 스쿨/짠돌이 독서 일기] - 2016-5 한국이 싫어서


'댓글부대'도 읽고, '호모 도미난스'도 읽고, '우리의 소원은 전쟁'까지, 2016년 내내 장강명 작가의 모든 책을 찾아 읽었는데요. 2016년 250권의 책을 읽고, 2017년 정초에 낸 책이 <영어책 한 권 외워봤니?>입니다. 책 소개 팟캐스트 <책 이게 뭐라고>에 출연하러 갔다가 장강명 작가님을 만납니다. 내게 독서의 즐거움을 안겨준 작가를 실제로 만나는 행운이! 


일단 미친듯이 좋아하는 게 먼저입니다. 좋아하는 작가가 있으면, 책을 열심히 찾아 읽어요. 그렇게 열심히 읽다보면 내 글을 쓰고 싶은 욕심이 스멀스멀 올라오지요. 덕질을 열심히 하다보면, 어느 순간 덕후의 꿈을 이룰 수도 있어요. 덕후로 사는 즐거움, 무엇이 되고 안 되고가 아니라, 과정을 즐기는데 있는 것 같아요. 

장강명 작가님이 진행하시는 책 소개 팟캐스트에까지 나가 즐거운 수다를 나누고 왔어요.

아래 방송을 들어보시면, 깨방정을 떠는 중년의 덕후를 만나실 수 있습니다.

'이것이 행복이 아니면, 무엇이 행복이랴!'


(안드로이드 폰은 팟빵~)

http://www.podbbang.com/ch/11897


(아이폰은 아이튠즈~)

https://itunes.apple.com/kr/podcast/%EC%9A%94%EC%A1%B0-%EC%9E%A5%EA%B0%95%EB%AA%85-%EC%B1%85-%EC%9D%B4%EA%B2%8C%EB%AD%90%EB%9D%BC%EA%B3%A0/id1120009947?mt=2


'공짜 PD 스쿨 > 매일 아침 써봤니?' 카테고리의 다른 글

96년에 쓴 역자후기  (9) 2018.02.21
답을 모를 땐, 뭐라도 쓴다  (10) 2018.02.19
'책 이게 뭐라고'에 나왔어요  (19) 2018.02.14
야무 님의 리뷰  (23) 2018.02.13
'예스 책방 책읽아웃'에 나왔어요  (14) 2018.02.09
조승원 기자의 추천사  (8) 2018.02.07
Posted by 김민식p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cyanluna 2018.02.14 08: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김민식 작가님의 책을 접하고 그를 덕질하기로 했어용.

  2. 섭섭이짱 2018.02.14 10: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방송 넘 재밌게 들었어요. 수술얘기하는데서 숨 넘어가는줄 ㅋㅋㅋ 이번 팟캐스트도 꼭 들어야하는 방송 ^^

    저도 덕질 하나 하고 있는데요.
    김민식 PD님 덕후로 덕질하기 ^^
    저도 덕후로써 글의 내용에 백배 동감해요.
    좋아하는 PD님이 있으니, PD님 나온걸 열심히 찾아 읽고 보고 듣게 되고, 그렇게 열심히 하다보니 PD님 닮고 싶은 맘이 스멀스멀 올라왔지요. 그래서 직접 뵈러가고 하시는것도 따라하게 되고, 이게 바로 덕후로 사는 즐거움 같네요.

    앞으로 오래오래 PD님을 뵐수 있길 바래요. ^^
    알라뷰 PD님 😍😍😍😍😍😍

  3. Budi.Lee 2018.02.14 11: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오늘도 김민식PD님의 <매일 아침 써봤니?> 책을 읽고 있습니다.
    그래서 블러그까지 쫓아 왔습니다. 이렇게 인사라도 드리고 싶었습니다.
    감사합니다.

  4. 두리 2018.02.14 11: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저도 누구 덕질 중인데...장강명씨 기억해 두었다가 읽어보도록 하겠습니다^^

  5. 명품인생 2018.02.14 13: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팟빵에서 방송듣다 pd님 블러그에 들어오게 되었습니다
    저는 글도 쓸줄 모르고 평소에 생각이 별로 없다보니 틈나는대로 하는일이 게임입니다ㅜㅜ
    이제는 작가님의 블러그에 맨날 들어와서 글읽고 댓글이라도 달면서 글쓰기 연습을 할까 합니다
    비록 책은 많이 안읽어서 읽는 속도도 느려서 작가님처럼 많은 책은 못읽지만 앞으로는 틈나는대로 책읽는 습관을 길러볼까 합니다
    동기부여 할수있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6. 야무 2018.02.14 13: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최근에 힘든 일을 겪은 지인이, 요거 듣고 힘을 많이 얻었답니다! 유쾌해지기로 마음 먹었다네요^^

    감사합니다, 오늘도..

    즐거운 설연휴 보내시고, 올 한해 건강하시고 행복하십쇼!

  7. 한별 2018.02.14 14: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완전 재밌게 듣고 있어요~!!
    책을 읽고 감상평이 '꼰대 감성과는 다르다!'였는데, PD님의 육성을 듣고 이야기를 들으면서 제 생각이 맞았다는 생각이 들어요. 자유분방하고 재기발랄한 발상과 전개는 역시 밑바탕에 자기 자신을 알고 겸허함도 갖춰야만 이루어지는 것 같아요. 정말 많이 웃으면서 들었어요. 감사합니다!!

  8. 시니B 2018.02.14 19: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팟캐스트 듣다가 너무 재밌어서 블로그까지 찾아왔습니다:) ‘꾸준한 실패와 우연한 성공’이라는 말이 기억에 남네요. 제 평소 가치관하고 닿는 부분이 있어서 인상깊었습니다.
    저는 브런치에 글을 쓰고 있습니다. 올해 쓰고 싶은 주제가 있어서 비공개로 저도 글을 쓰고 있습니다. 혹시 제 브런치에 오셔서 댓글 한번 남겨주시면 작가님처럼 꾸준히 쓸 수 있는 동력이 될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https://brunch.co.kr/@sseong/83

  9. 아리아리짱 2018.02.14 23: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pd님 아리아리!
    팟빵 잘들었습니다.평범한 날미다의 글쓰기가 비범한 인생이 되어가는과정 잘듵었습니다.^^

  10. keymong 2018.02.14 23: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podcast 요조 장광명의 이게 뭐라고 듣다가 pd 님을 알게 되었습니다. 아~ 이런 삶도 있구나! 하고 요즘 제 생활을 반성하게 됩니다. 사이판 여행기 읽기 시작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명절 잘 보내시고.. 고맙습니다. _()_

  11. 쓰는_사람 2018.02.14 23: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작년에 처음 나오셨을 때보다는 깨방정이 훨씬 약하던데요 작가님? ㅋㅋ
    어제 1편 듣고, 2편은 명절 끝나고 들으려고 아껴뒀어요.
    좋아하는 팟캐스트 여러 곳에 작가님이 다 나오셔서 참 즐겁습니다.^^

  12. Genevieve 2018.02.15 09: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어책 한권 외워봤니?>의 출간과 세바시 강연, MBC 파업 등으로 김민식pd님을 알게 됐고 너~~무, 너~~~무 호감형이신 pd님의 팬이 되어 <영어책 한권 외워봤니?>, <매일 아침 써봤니>를 다 샀고 작년 말에 있었던 북바이북 강연회도 찾아가 들었고 싸인도 받았고 pd님 나오신 팟캐스트는 모조리 다 찾아들었습니다(예스책방, 김프로쇼, 이게뭐라고 최근것까지 등등) pd님 웃음소리에서 항상 진한 인간미와 휴머니즘이 느껴지구요 ㅎㅎ pd님 자신의 외모 비하 종종 하시는것 같은데 전혀 그렇지 않은데요? 너무 잘생기셨는데.. :):) 마님과 따님 두분이 넘 부럽습니다! 항상 응원하구요 pd님이 북바이북 강연에서 tv 보지 말고 책 많이 읽으라 하셨는데 5월부터 pd님 연출하시는 드라마 방영되면 전 어떡하라구요 ㅋㅋ 팟캐 들으면 pd님 성품이 고스란히 느껴져서 참 좋습니다! 꽃길만 걸으세용!! 앞으로 쓰시는 책들마다 다 애독할게용. 글고 제 블로그도 놀러와주세요 ^.^ https://blog.naver.com/heejin25

  13. 단실 2018.02.16 07: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pd님!!
    책 이게 뭐라고 다 들었어요. 리뷰가 있으면 좋더라는 세 분의 이구동성에
    부끄럽지만, 블로그에 리뷰를 써 보았습니다.
    개설한지 얼마 안되서 아무도 안오는 블로그라 도움은 안되겠지만서도...
    오늘은 영어외우기와 글쓰기 8일째입니다.
    설날이라 곧 내려가야하지만,
    일요일 외에 하는 루틴을 지키려고요.
    한 번 다듬은 후 살짝 링크 알려드릴께요. ^^
    도서몰에도 올려볼까 합니다.(수줍수줍..)

  14. 진현린 2018.02.17 11: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작가님 팟캐스트 너무 재밌게 잘 들었어요. 꽉막힌 고향길이었지만 즐거운 책수다 덕분에 마음은 시원하게 뚫렸네요^^
    저도 작가님 책 리뷰 써보려고요. 리뷰를 많이 써야 좋은 책을 더 많이 볼수 있겠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어요.
    연휴라도 많이 바쁘실테지만 즐거운 주말 돠세요~~~

  15. 투썬플레이스 2018.02.18 05: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파업요정이라는 제목에 빵~하고 터졌습니다>_<

    1년에 250권을 읽으셨다는 말에 반성하고 갑니다. 올해는 책을 더 가까이 해야겠어요. 출근길에 야무지게 챙겨들을게요 감사합니다^^

  16. 소로스권 2018.02.18 23: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 "매일아침써봤니"읽다가 댓글 남깁니다. 독서블로그를 하고 있는 저로서는 천권달성 후 카테고리신설을 어땋게 할지 정했어요^^ 김민식선생님 덕분입니다~~ 앞으로의 풍요로운 삶 응원합니다~! - from . 소로스권(네이버블로거)

  17. 철학 2018.02.19 01: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팟캐스트 들어야겠네요 > < 항상 응원하고 있습니다. 덕분에 블로그 매일 포스팅 2주째 달성!입니다 ㅎㅎㅎ

  18. 윤보미 2018.02.24 19: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팟캐스트 들었어요.^^
    으히히히~웃음을 감추지 못하고 너무 좋아하시는게 느껴지더군요.^^

  19. 민들레 2018.03.05 15: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민식PD을 아직까지 몰랐지 뭡니까? 사람들이 그래요, 제가 잠재력이 많은 사람인데,. 아직 그 힘을
    발휘할 줄 모른다고,,, 그래요,나도 일단 글을 써봐야지요,, 정리하고,, 말로 내생각을 표현하고,, 고맙습니다,



티스토리 툴바